본문 바로가기

우수한 전문성으로 최상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한민국 대표 로펌입니다.
사립유치원·요양시설

영등포구, 국·공립 어린이집 7곳 문열어...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3-02 11:43 조회659회 좋아요30건

본문

영등포구, 국·공립 어린이집 7곳 문열어
 

2일부터 당산동, 신길동, 양평동 등에 5개소 신축
2개소 가정어린이집에서 국, 공립으로 전환 개원
 총 411명 규모 수용가능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가 3월2일부터 신규 국공립 어린이집 7개소를 개원해 육아 부담을 덜어주고 나섰다.

질 좋은 보육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1년여의 공사를 마치고 각 동별로 쾌적하고 안전한 시설을 갖춘 어린이집을 새롭게 연 것이다. 이로써 구에는 현재 총 38개소의 국공립 어린이집이 있다.

이번에 생긴 어린이집은 ▷선재(당산1동) ▷동화(당산2동) ▷둥근마음(여의동) ▷프레비뉴(신길3동) ▷반디(양평2동) 5개소와 기존 가정어린이집이 국공립으로 전환된 ▷꼬꼬마(신길6동) ▷햇님(문래동) 2개소가 포함된다.

어린이집 정원은 스무명부터 많게는 백오십여명까지로, 모두 합쳐 411명의 원아를 수용할 수 있게 됐다. 그간 자녀를 국공립 어린이집에 보내기 위해 기다리던 부모들의 애로사항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영등포구는 기대하고 있다.

특히, 선재어린이집은 전체 3층에 845㎡ 규모로 지어져 이번에 개원하는 어린이집 중 가장 크다. 또, 복합 복지시설인 교육복지복합타운 내 위치해 있어 북카페와 곤충체험학습장 등 다양한 시설을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장점도 갖췄다.

구는 현재도 신규 국공립 어린이집 15개소를 추진하고 있으며, 이 중 9개소는 올 연말에 준공하는 것을 목표로 사업 진행 중에 있다.

이러한 노력으로 지난해에는 총 13개소의 어린이집을 승인받아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 분야에서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육아로 인해 고민하는 부모님들의 부담을 조금이라도 줄여주기 위해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사업을 실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질 좋은 보육 서비스를 제공하고 아이 키우기 좋은 보육환경을 조성하는데 더욱 힘쓰겠다”고 전했다.

기사 출처 : 환경일보 sjh2141@hkbs.co.kr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6-03-02 13:03:04 이혼·가사소송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6-03-02 15:32:36 형사소송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7-10-30 14:02:02 부동산경매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의해 2018-11-05 12:55:23 행정소송,행정심판에서 이동 됨]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최근 글

전국 대표 상담 전화

1644-8523

1 : 1 법률상담

010-3178-2011

업무분야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