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이혼소송변호사 아내는 두번째 이혼 사실 숨기고, 남편은 폭행…'결혼파탄 책임 동등해' > 이혼·가사소송 | 대한민국대표로펌 - 로밴드
본문 바로가기

법무법인 강현

대한민국 법무법인
강현 KANG HYUN
(구) 법무법인 한서


우수한 변호사들로 최상의 법률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한민국 로펌입니다.
이혼·가사소송

이혼·가사소송
춘천이혼소송변호사 아내는 두번째 이혼 사실 숨기고, 남편은 폭행…'결혼파탄 책임 동등해'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16-07-25 09:47 조회 : 3,655회 좋아요 : 31건

본문

아내는 두번째 이혼 사실 숨기고, 남편은 폭행…'결혼파탄 책임 동등해'


30대인 남성 A씨와 여성 B씨는 2014년 2월 혼인신고를 한 부부입니다.

두 번 이혼한 B씨는 첫 번째 이혼 사실은 남편에게 말했지만, 두 번째 이혼 사실은 숨겼습니다.

A씨는 2014년 4월께 자녀 출생신고를 하는 과정에서 B씨가 두 번째 이혼한 사실을 알게 됐습니다.

이 일로 두 사람은 자주 다퉜습니다.

A씨는 아내를 폭행해 전치 3주 상처를 입혔고, 자신의 SNS에 아내를 원색적으로 비난하는 글을 올려 모욕한 혐의가 인정돼 법원에서 벌금 500만원을 선고받았습니다.

아내 B씨는 폭행을 당하고 나서 친정으로 갔고 이후 두 사람은 별거하고 있습니다.

남편 A씨가 이혼소송을 냈고, 아내 B씨도 반소(反訴)를 냈습니다.

부산가정법원 가사1단독 김수경 판사는 "두 사람은 이혼하고, 두 사람이 청구한 위자료는 모두 기각한다"고 판결했습니다.

김 판사는 "아내는 두 번 이혼한 사실을 남편에게 숨겼고 이런 사실을 알게 된 남편에게 진심으로 사과하지 않았고, 남편은 갈등을 현명하게 해결하지 못하고 아내를 폭행하고 모욕했다"며 "혼인관계 파탄의 책임은 두 사람 모두에게 있고 책임의 정도는 동등하므로 두 사람의 위자료 청구는 이유 없다"고 설명했습니다.

[기사출처_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소송은 어떻게 준비하느냐에 따라 결과의 차이가 다릅니다!
더 자세한 부분은 연락처로 전화 주시면
무료법률상담 가능합니다.
http://cafe.naver.com/2871007
전국무료상담 1644-8523   
바로상담 010-3178-2011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밴드로 보내기
상단으로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